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아동학대로 아이 숨지게 한 어린이집 교사 징역 10년 구형

입력 2018-10-09 17:05:26 수정 2018-10-09 17:05: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7월 서울 강서구 화곡동 어린이집에서 생후 11개월 된 아이를 몸으로 눌러 숨지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보육교사에게 검찰이 징역 10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8일 서울 남부지법에서 열린 결심공판에서 아동학대 처벌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 등으로 기소된 보육교사 김 모 씨에게 징역 10년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또 김 씨의 범행을 방조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쌍둥이 언니이자 어린이집 원장인 김 모 씨와 담임 보육교사에게도 각각 징역 5년과 징역 3년을 구형했다.

원장 김 씨는 동생과 A씨가 하루 8시간 근무하는 담임 보육교사인 것처럼 속여 2013년 9월부터 올해 7월까지 국가보조금 1억 원을 타낸 혐의도 받고 있다.

이들에 대한 선고 공판은 다음 달 30일 열린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10-09 17:05:26 수정 2018-10-09 17:05:26

#어린이집 , #아동학대 , #교사 , #징역 , #아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