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강릉시, 국공립어린이집 확충·급식 지원

입력 2019-02-07 13:54:00 수정 2019-02-07 13:54: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강원 강릉시가 올해 국공립어린이집 5곳을 확충한다.

시민이 안심하고 아이를 맡길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진행하는 이 사업은 올해 500가구 이상의 신축 아파트 5곳에 국공립어린이집을 추가한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강릉의 국공립어린이집 설치 비율은 지난해 말 기준 3%로 강원도 평균인 8.6%의 절반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다. 이와 비슷한 규모인 춘천시와 원주시의 국공립어린이집 설치 비율은 각각 5.6%, 5.1%이다.

또한 현재 16곳인 공공형 어린이집과 시간 연장형 반을 운영하는 어린이집을 확대해 공공보육 인프라를 지속해서 구축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영유아 1인당 연간 강릉쌀 구매비를 지난해 2만800원에서 올해 4만2500원으로 올리는 등 지역에서 생산하는 친환경 우수 농산물 급식 지원을 확대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보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국공립어린이집을 확충하고, 지역에서 생산한 친환경 우수농산물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설명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2-07 13:54:00 수정 2019-02-07 13:54:00

#국공립어린이집 , #강릉 , #급식 , #강원도 , #친환경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