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출산

Pregnancy & birth

롯데푸드, 기후난민 산모·신생아 돕는 ‘희망싸개 캠페인’

입력 2019-02-20 10:02:39 수정 2019-02-20 10:02:3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푸드는 전세계 자연재해지역의 기후난민 산모와 신생아들을 돕는 희망싸개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20일 밝혔다.

희망싸개 캠페인은 국내 유일 법정 재해 구호 단체인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서 진행하는 기후난민지역 모자(산모와 신생아) 살리기 캠페인이다.

기후난민지역의 많은 산모들과 신생아들은 비위생적인 환경과 적절치 못한 의료혜택으로 사망 위험에 놓여 있다. 희망싸개 캠페인은 이들에게 참여자들이 직접 만든 신생아 체온 유지용 속싸개와 손싸개를 출산키트와 함께 지원한다. 출산키트에는 멸균 탯줄 절삭도구, 소독제 등 산모의 위생적 출산을 위한 도구들이 들어있다.

캠페인에 참여한 임직원은 자발적인 신청을 통해 모집했다. 당초 이번 캠페인은 사내보의 임직원 도전기로 기획되었다. 4명의 봉사활동 도전기를 수록할 예정으로 신청자를 모집했으나, 본사 및 공장, 영업장 등 전국에서 많은 직원들이 신청을 해 대상자를 선착순 50명으로 확대했다.

선정된 임직원들은 약 2주일간 개별적으로 신생아용 속싸개와 손싸개를 만든 뒤 모두 모아 희망브리지에 전달했다.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신생아용 싸개 2종은 출산키트와 함께 방글라데시, 파키스탄 등 9개 국가의 기후난민 산모와 신생아에게 순차적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에 참여한 고객지원담당 배정현 육아상담사는 “국내 산모와 신생아를 만나 도움을 주는 것이 업무인 제가 작은 노력만으로 다른 나라의 산모와 신생아에게 도움을 줄 있어서 더욱 의미가 있었다” 며 소감을 전했다.

롯데푸드 이경석 마케팅부문장은 “이번 봉사활동은 분유, 이유식 등을 생산하는 기업으로서 해외의 어려운 산모와 아기들도 돌아 보는 기회였다”며 “앞으로도 롯데푸드가 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2-20 10:02:39 수정 2019-02-20 10:02:39

#롯데푸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