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동상이몽2' 신동미♥허규, 동갑부부의 5년차 결혼생활 공개

입력 2019-04-23 10:13:55 수정 2019-04-23 10:19:3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22일 동갑내기 부부 신동미,허규가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 첫 등장해 결혼생활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동갑내기로 뮤지컬 ‘파라다이스 티켓’으로 처음 만나 친구에서 연인관계로 발전,결혼에 골인했다. 이날 스튜디오에 첫 출연한 신동미는 언제 결혼하셨냐는 질문에 "2014년도 12월에 허규라는 친구와 결혼을 했다. 지금 5년차다"라고 밝혔다.

신동미는 “평생 이렇게 친구처럼 좋은 동반자를 만난 것 같은 느낌”이라며 허규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면서도 "남편이랑 제가 동갑이다 보니까 혹시 너무 철이 없어보일까 봐 너무 걱정이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또한 신동미는 시댁에서 5년 째 살고 있다고 밝혀 이목을 끌었다. 사귄지 8개월 만에 결혼한 탓에 아무 준비가 안 돼있어 신동미가 먼저 시댁살이를 제안, 원래 1년만 살려던 계획이 5년까지 연장됐다고 고백했다.

이어 두 사람은 동갑부부의 케미를 선보이며 서로 투닥거리는 모습도 보여줬다. 신동미는 "그만 화를 내라"라는 남편에게 "난 화내지 않아. 정색을 할 뿐"이라고 답했다. 이런 모습에 신동미는 "친구로 지내던 시절의 버릇들이 남아있어서 안 그러려고 하는데 잘 안 된다"고 말했다.

또한 허규는 "5년 동안 친구랑 재밌게 논 느낌이다. 결혼 생활이 즐겁다"라고 설명했다.

(사진: 방송화면 캡처)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4-23 10:13:55 수정 2019-04-23 10:19:32

#동상이몽2 , #동상이몽2 신동미 , #허규 , #동갑부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