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여가부, '2019 성폭력 안전 실태조사' 실시

입력 2019-08-21 15:29:42 수정 2019-08-21 17:14: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성가족부가 전국 성인 남녀를 대상으로 성폭력 실태를 파악하고 성폭력 방지 및 예방에 관한 정책 수립을 위한 '2019년 성폭력 안전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성폭력 안전 실태조사는 지난 2013년부터 국가통계로 승인받아 3년마다 진행돼 왔으며 올해는 한국여성정책연구원과 ㈜한국갤럽조사연구소에 위탁해 실시한다.

성폭력 안전 실태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64세 이하 성인 남녀 1만명(1만 가구)을 대상으로 해 표본조사 방식으로 진행된다. 조사원이 8∼10월까지 3개월간 직접 가구를 방문해 설문조사하는 방문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이 조사는 성폭력 피해 현황에 대한 유일한 국가승인 실태조사로 조사의 신뢰도 제고를 위해 조사 대상을 기존 7200명에서 1만명으로 늘렸다.

응답자의 부담감 등을 고려해 조사 명칭도 '전국 성폭력 실태조사'에서 '성폭력 안전 실태조사'로 변경했다.

특히 이번 조사는 일상생활 및 직장(학교)에서의 불이익 경험 항목을 추가했다. 불법 촬영 등 디지털 성범죄의 피해를 확인하기 위한 불법 촬영물 유포 피해 여부 항목과 2차 피해 경험 실태를 보다 명확하게 파악하기 위해서다.

또한 그 동안 추진한 정책의 효과를 파악하기 위해 성폭력 발생 위험 정도와 그 이유, 새롭게 달라진 성폭력 정책에 대한 문항을 추가했다.

실태 조사 결과는 오는 2020년 2월에 발표할 예정이며, 내실 있고 효과적인 성폭력 대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8-21 15:29:42 수정 2019-08-21 17:14:08

#여성가족부 , #성폭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