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이천시, 초등학교 방과 후 이용할 '다함께돌봄센터' 개소

입력 2019-08-21 16:28:02 수정 2019-08-21 16:28: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 이천시가 오는 26일부터 중리동행정복지센터 3층에 다함께돌봄센터 문을 연다.

이곳에는 자격 기준을 갖춘 관리자와 돌봄 교사가 상주할 예정이다.

또한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에게 상시 및 일시 돌봄서비스를 제공하고 아동의 학습 및 독서지도, 놀이활동 등 아동 특성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올해 1곳을 시작으로 오는 2022년까지 9개 센터를 개소할 예정이며 다함께돌봄센터는 소득에 상관없이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운영 시간은 학기 중 오후 2시부터 7시까지, 방학 기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다.

강희연 여성보육과장은 "이번 다함께돌봄센터 개소로 맞벌이 부모의 초등돌봄 공백을 해소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는 물론 아이가 행복한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천시는 오는 26일부터 이용 아동을 모집할 예정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8-21 16:28:02 수정 2019-08-21 16:28:02

#이천시 , #다함께돌봄센터 , #돌봄교사 , #여성보육과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