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Health

충남 서산 50대 메르스 의심환자 최종 '음성' 판정

입력 2019-08-22 13:13:44 수정 2019-08-22 13:13:4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 의심환자로 분류된 충남 서산 거주 50대 남성 A씨가 22일 새벽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12일부터 5박 6일 일정으로 아랍에미리트(UAE) 등 중동 국가를 여행하고 귀국했다. A씨는 기침과 오한 등의 증세가 나타나자 이틀 뒤인 19일 서산의료원을 찾았다.

서산의료원은 A씨를 메르스 의심환자로 판단하고 격벽시설을 갖춘 보건소 응급차량을 이용해 국가지정격리병원인 천안 단국대병원으로 이송했다.

보건당국은 매뉴얼에 따라 A 씨를 검진한 결과 1차 음성 판정이 나왔고, 2차 검진 역시 음성으로 판정했다.

충남도는 해외여행 시 동물(낙타) 접촉 피하기, 익히지 않은 낙타고기 및 생낙타유 섭취하지 않기, 진료 목적 이외의 현지 의료기관 방문 자제와 손 씻기 등 예방수칙을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8-22 13:13:44 수정 2019-08-22 13:13:44

#메르스의심증상 , #메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