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화장품 해외직구 시 구매조건에 따라 가격을 꼼꼼히 비교해야

입력 2019-09-11 16:20:02 수정 2019-09-11 16:2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한국소비자원이 수입 브랜드 화장품 15개 제품의 국내외 가격을 비교 조사한 결과 단품으로 구매할 경우 13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2개 제품은 해외직구가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일반적인 해외직구 소비자의 구매행태를 반영해 면세한도 내에서 최대 수량을 구매할 경우 8개 제품은 국내구매가, 7개 제품은 해외직구가 저렴했다.

조사 대상 15개 제품의 가격을 조사한 결과 단품으로 구매할 경우 13개 제품은 해외직구 가격이 국내 구매가에 비해 최저 0.7%에서 최고 95.3%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해외직구 가격이 더 저렴한 제품은 2개로 최고 7.2%(랑콤 이드라젠 집중 수분크림)의 차이를 보였다.

소비자들은 국제 배송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1개의 제품을 구매하기보다는 면세한도까지 여러 개의 제품을 함께 구매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소비자의 구매행태를 반영해 화장품을 면세한도까지 최대 수량으로 구매할 경우 총 15개 중 8개 제품의 해외직구 가격이 국내 구매가에 비해 최저 1.7%에서 최대 42.5%까지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결과적으로 화장품 구매 시 면세한도와 구매수량에 따라 국내와 해외 구매의 가격 우위가 달라질 수 있고 특히 미국에서 발송하는 목록통관 화장품은 면세한도가 높아 구매 수량에 따른 가격 차이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들에게 화장품을 해외직구로 구매할 경우 ▲구입하고자 하는 제품의 수량 등을 고려해 국내외 판매가격을 꼼꼼히 비교한 후 구매를 결정할 것 ▲해외 쇼핑몰 간에도 사은품, 현지 배송료 등의 거래 조건이 다를 수 있으므로 충분히 검토할 것 ▲제품과 구입 국가 등에 따라 통관 방법과 면세한도가 다르므로 제품별 상세 정보와 관세청 정보를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9-11 16:20:02 수정 2019-09-11 16:20:02

#한국소비자원 , #화장품 , #해외직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