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공주시, 공동육아나눔터 2호점 개소

입력 2019-10-09 09:00:01 수정 2019-10-09 09: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공주시는 지난 7일 공주대학교 옥룡캠퍼스에서 공동육아나눔터 2호점 개소식을 개최했다.

공동육아나눔터는 지난 3월 여성가족부와 신한금융그룹 간 업무협약으로 추진된 것으로, 옥룡캠퍼스 옛 유아교육관에 조성됐다.

이곳에서는 부모들이 모여 육아경험과 정보를 공유하고 소통하게 되며, 앞으로 자녀 돌봄 품앗이를 비롯한 상시 프로그램이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신한카드가 지원한 ‘아름인 도서관’이 조성돼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

시는 강북지역 옛 보건소 1층에 들어선 1호점에 이어 강남지역에 2호점이 건립됨에 따라 양육친화적 인프라 조성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호점의 경우 장난감과 도서 대여는 물론 영·유아를 대상으로 한 신체 유희 활동 및 전통음악 교육 등 상시 프로그램이 전액 무료로 진행돼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김정섭 시장은 “이웃 간 돌봄 품앗이를 통한 지역중심의 양육환경은 개인주의가 보편화된 이 시대에 꼭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공동육아 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0-09 09:00:01 수정 2019-10-09 09:00:01

#공동육아나눔터 , #공주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