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젤리맘, 층간소음에 인테리어까지 잡은 유아 놀이매트 '보들매트' 론칭

입력 2019-10-28 16:26:01 수정 2019-10-28 16:26: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피유텍의 유아용품 브랜드 젤리맘(jellymom)이 층간소음방지는 물론 오염 걱정도 없는 유아매트 '보들매트'를 새롭게 선보인다.

'보들매트'는 덴마크어로 Living을 뜻하는 '보(bo)'와 대지를 뜻하는 우리말 '들'의 합성어로 작명된 만큼 자연을 품은 편안한 공간을 제공하고자 개발된 제품이다. 육아하는 가정의 층간소음 해결에 최적화되도록 개발됐음은 물론 자체개발 된 이지커넥터가 적용돼 손쉽게 이음새 없이 깔끔하게 셀프시공을 할 수 있다.

UV코팅과 방오코팅의 특수코팅으로 강화된 뛰어난 오염방지 기능으로 이물질이 떨어져도 큰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되고 인체에 무해한 기능성 친환경TPU소재를 사용함으로써 안전성에도 신경 썼다. 이 TPU소재는 오염방지 기능을 강화한 프리미엄 신소재로써 아기식기나 주방용품에도 사용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바닥면의 공기순환 라인은 기존 유아매트의 경우 취약했던 습기 문제도 해소해 곰팡이 방지에 도움을 줘 청결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한 점도 특징이다.

아기의 감성을 고려한 색상과 디자인 차별점도 눈에 띈다. 덴마크 북부 땅끝마을 스카켄의 그레넨 해변을 모티브로 거친 해안과 차갑고 청량한 스톤의 이미지를 담은 '헤이즈그레이', 덴마크 남부 해변마을 오벤로를 개병으로 한 자유로움을 연상시키는 흙과 돌, 모래의 대지 컬러를 담은 '머드 브라운' 등 6가지 컬러와 이들을 조합한 2종의 믹스앤매치로 제품을 구성했다. 때문에 유아매트이지만 인테리어 요소로 활용해도 손색이 없다.

젤리맘 관계자는 "층간소음 해소를 위해 고안된 기능성 제품이면서도 상시 아기가 생활하는 공간이라는 점이 중요한 만큼 안전과 감성까지 동시에 잡을 수 있도록 고안했다"며 "손쉬운 셀프시공이 가능하기 때문에 육아가정의 필수품으로 자리잡을 것"이라고 전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10-28 16:26:01 수정 2019-10-28 16:26:01

#젤리맘 , #보들매트 , #층간소음방지매트 , #층간소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