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출산

Pregnancy & birth

박은태♥고은채, 셋째 득녀…다둥이 부모 됐다

입력 2019-11-05 09:40:05 수정 2019-11-05 09:40: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고은채 인스타그램



뮤지컬 배우 박은태와 걸그룹 파파야 출신 고은채 부부가 셋째를 득녀했다.

4일 한 매체에 따르면 고은채는 지난 달 말에 자연 분만으로 셋째 아이를 출산했으며,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다.

지난 2012년 결혼한 부부는 2013년에 첫 딸을 얻고, 2016년 둘째를 득남한 데 이어 올해 셋째 딸을 품에 안게 됐다.

박은태는 2007년 뮤지컬 ‘라이온 킹’으로 데뷔해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모차르트’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지킬 앤 하이드’ ‘프랑켄슈타인’ ‘벤허’ 등에 출연했다. 현재 뮤지컬 ‘스위니토드’에서 주인공 스위니토드 역으로 출연 중이다.

고은채는 1996년 드라마 ‘신세대 보고서 어른들은 몰라요’로 데뷔해 2000년 걸그룹 파파야로 활동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1-05 09:40:05 수정 2019-11-05 09:40:05

#박은태 , #다둥이 부모 , #걸그룹 파파야 , #고은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