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농진청, 찻잎서 '체지방 감소' 성분 대량추출 기술 개발

입력 2019-11-08 11:00:02 수정 2019-11-08 11:0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농촌진흥청은 찻잎에서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갈산'(gallic acid) 성분을 대량으로 생산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갈산은 찻잎의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를 분해해 얻을 수 있다.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는 찻잎에 많이 들어있는 성분으로 강력한 항산화능을 지녀 건강 증진과 지방 분해 효과가 우수하다. 하지만 물에 잘 녹지 않고 떫은맛이 강한 특성 때문에 갈산을 얻으려면 6개월가량 숙성 기간이 필요해 추출이 쉽지 않았다.

농진청은 전남대와 함께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가 가장 많은 국산 '참녹' 품종에 산(酸)을 처리하고, 효소로 가수분해(물을 작용시켜서 하는 분해)한 결과, 7∼8월 수확한 잎의 갈산이 처리 전보다 95배 증가했다고 소개했다. 또 차 추출물의 갈산도 42.6배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농진청은 이번 연구와 관련해 2건의 특허 출원을 마치고 산업체에 기술 이전을 준비 중이다.

서형호 농진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온난화대응농업연구소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활용도가 떨어졌던 찻잎의 우수한 성분을 쉽고 빠르게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1-08 11:00:02 수정 2019-11-08 11:00:02

#대량추출 , #농진청 , #체지방 , #찻잎 , #체지방 감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