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울산 남구, 오는 2020년 국공립어린이집 3개소 확충

입력 2019-12-09 11:54:46 수정 2019-12-09 11:54: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울산 남구가 오는 2020년에 국공립어린이집 신규 공동주택 관리동 3개 소를 우선적으로 추가 확충한다.

남구는 500세대 이상 아파트 단지에 의무적으로 설치되는 국공립어린이집을 아파트 단지 내 관리동 어린이집 무상임대 등을 통해 그 수를 늘릴 계획이다.

특히 선호도가 높은 시간 연장보육과 취약보육을 중점적으로 실시하는 국공립어린이집을 적극적으로 확충해 취업 여성의 경력단절을 예방하고, 교사 인건비 지원 등을 통해 교사 이직률을 낮춰 영유아들에 안정적인 보육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앞서 남구는 올해 국공립어린이집 11개 소를 추가로 확충했으며 총 22개의 어린이집을 운영하는 등 공공 보육 강화에 힘쓰고 있다.

남구에는 222개 소의 어린이집이 있으며 국공립 22개 소, 민간 94개 소, 가정 93개 소, 직장 9개 소, 법인 1개 소, 협동 3개 소 등이 운영되고 있다.

남구청장 권한대행 이상찬 부구청장은 "매년 민간어린이집 장기임차 및 아파트 단지 내 관리동 어린이집 무상임대 등으로 국공립어린이집을 더욱 확충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남구의 영유아들이 양질의 보육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12-09 11:54:46 수정 2019-12-09 11:54:46

#울산남구 , #국공립어린이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