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방은희, 두번째 이혼 이유는…"숨도 못 쉬겠더라"

입력 2019-12-12 11:10:58 수정 2019-12-12 11:10:5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방은희가 두번째 이혼에 대한 심경을 고백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는 방은희가 출연했다.

2010년에 NH미디어 대표와 두 번째 결혼식을 올렸던 방은희는 지난달 초 이혼 소식을 알렸다.

두 번째 이혼에 대해 방은희는 “건방지게 제가 제 아들한테 아빠가 있어야 된다는 생각을 했다”면서 재혼을 결심한 속내를 털어놨다.

이어 “아빠로서는 괜찮은데 남편으로는 너무 사는 게 서로 다르고, 너무 바쁘고, 같이 대화할 시간도 없고, 같이 밥 먹을 시간도 없고 그랬다”며 이혼을 하게 된 이유를 밝혔다.

방은희는 “두 번째 결혼하고 오히려 사람들 속에 안 나오고 제가 어느 날 남편은 유리병 안에 가둬놓는다고 생각했다. 가족들과 밥을 먹는데 숨이 막혔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어느 날 생각해보니 제가 스스로 가둬놨더라. 남들한테 두 번째 결혼했으니까 행복하게 사는 모습 보여줘야지. 그런데 저는 안 행복하기 때문에 밖에 안 나오고, 일 없으면 안 나오고, 제가 제 속으로 더 가둬놓고, 제가 저를 더 점점 숨도 못 쉬는 투명한 병을 만들어놓고 있더라”고 털어놨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2-12 11:10:58 수정 2019-12-12 11:10:58

#배우 방은희 , #방은희 두번째 이혼 , #인생다큐 마이웨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