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서울시, 16일부터 임산부 1인당 5매씩 마스크 배부

입력 2020-03-13 13:28:01 수정 2020-03-13 13:41: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에 거주하는 모든 임산부들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마스크를 1인당 5매씩 지급받을 수 있을 예정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13일 오전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25개 자치구 임산부 약 4만명에게 1인당 5매씩 마스크를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현재 마스크 5부제를 시행중이지만 임산부는 외출이 조심스럽고 장기간 줄서기도 힘들다"면서 "1인당 5매씩 동주민센터를 방문하면 나눠주거나 그렇지 않으면 동사무소 직원이 직접 방문해 나눠주도록 한다"고 말했다.

마스크는 오는 16일부터 순차 배송되며 동주민센터에서 신분증과 산모수첩, 임신 확인서 등을 제시하면 수령가능하다. 직접 찾아가기가 어려울 경우 동주민센터에 신청하면 직원이 방문해 나눠준다. 지급시기와 방법은 거주지 자치구 보건소에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모든 임산부에게 마스크를 지원해 이들의 건강을 보호하고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예방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3-13 13:28:01 수정 2020-03-13 13:41:19

#임산부 , #마스크 , #서울 , #마스크 지급 , #서울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