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정부, 가족돌봄비용 1인 50만원으로 확대

입력 2020-04-09 11:00:02 수정 2020-04-09 11:0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가족돌봄비용 지원을 현행 1인당 최대 5일 25만원 지원에서 최대 10일, 50만원 지원으로 확대하겠다고 9일 밝혔다.

홍 부총리는 열린 제14차 코로나19 대응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제4차 위기관리대책회의에서 “최근 어린이집·유치원 개원 연기, 학교 온라인개학 조치 등에 따라 가정에서의 돌봄지원 수요 및 지원강화 필요성 등을 감안한 조치”라며 이같이 밝혔다.

현재 정부는 만 8세(초등학교 2학년) 이하 자녀나 만 18세 이하 장애인 자녀를 둔 노동자가 개학 연기 등 코로나19 사태의 여파로 가족돌봄휴가를 쓸 경우 1인당 최장 5일 동안 하루 5만원씩 휴가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가족돌봄휴가 비용 지원 기간이 늘어나면 가족돌봄휴가를 낸 노동자는 최대 5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고, 맞벌이 가정은 부부 합산으로 100만원까지 지원받게 된다.

홍 부총리는 "가족 돌봄 비용지원 수혜대상이 현재 9만 가구에서 3만 가구 늘어난 12만 가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추가소요액 316억원은 다음 주 전액 예비비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4-09 11:00:02 수정 2020-04-09 11:00:02

#가족돌봄비용 , #정부 , #가족돌봄비용 지원 , #기획재정부 장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