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전국 유치원·어린이집 급식소 위생 점검한다

입력 2020-07-03 14:14:11 수정 2020-07-03 14:14:1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정부가 7월 한 달 동안 전국 유치원과 어린이집이 운영하는 급식소를 대상으로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신속하고 효과적인 점검을 위해 급식인원 50인 이상과 50인 미만 시설로 나눠서 진행된다.

급식인원 50인 이상 시설은 식품의약품안전처 주관으로 17개 지방자치단체 내 위생부서가 실시하며 주요 점검내용으로는 ▲보존식 보관 유무 ▲위생기준 준수 여부가 있다.

50인 미만 시설에 대해서는 교육부가 주관해 각 시·도 교육지원청이 유치원을,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지자체 보육부서가 어린이집을 점검한다. ▲개인위생 ▲시설 설비 ▲식재료 관리 등을 중점적으로 확인할 계획이다.

소규모 시설에 대해서는 전국에 있는 총 224개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영양사가 참여해 식중독 예방 교육을 한다.

센터에 등록되지 않은 시설에 대해서는 등록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정부는 최근 안산 유치원 사례와 기온이 상승하고 있는 상황에서 어린이 먹거리에 대한 위생 및 안전관리가 중요했다고 강조하며 식중독 예방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07-03 14:14:11 수정 2020-07-03 14:14:11

#급식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