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양천구, 영유아 가족 대상 '홈캉스! 안전휴가 이벤트' 진행

입력 2020-07-26 09:00:03 수정 2020-07-26 09:00: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방아다리 열린육아방 시설. (사진=양천구 제공)



양천구는 코로나19로 여름휴가를 집에서 보내는 영유아 자녀 가족을 위해 '홈캉스! 안전휴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영유아 가족에게 놀이공간과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8월 3일부터 28일까지 한달간 진행되며, 현재 코로나로 운영이 중단된 관내 열린육아방 5개소(목4동 해우리, 신월5동 방아다리, 신월7동 해맞이, 신정1동 희망, 신정6동 해누리 열린육아방)에서 운영한다.

이벤트가 열리는 열린육아방에 해변, 숲 속 캠핑장 등 다양한 휴양지를 느낄 수 있는 소품과 현수막 등을 설치해 이용하는 가족들이 휴가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도록 꾸밀 예정이다.

운영시간은 매일(월~금) 오전 10~오후 1시, 오후 2시 30분~5시 30분 각 3시간이며, 안전한 운영을 위해 자녀 및 보호자 포함 10명 이하의 가족을 한 팀으로 한정시켜 놀이공간과 어린이 목공 등 영유아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이용료는 회원 1인당 1000원, 비회원 1인당 2000원이며, 24일 오전 9시부터 양천구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을 하면 된다.

김수영 구청장은 “장기화되는 코로나19 상황과 육아로 피로감과 스트레스가 쌓인 영유아 가족이 많을 것으로 보여 이번 ‘홈캉스! 안전휴가 이벤트’를 기획했다”며 “매회 발열 체크와 소독 및 환기를 철저히 시행하고 이용자 마스크 착용을 필수로 해 이용 가족들이 더욱 안전하고 알찬 휴가 보내길 바라는 세심한 엄마의 마음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7-26 09:00:03 수정 2020-07-26 09:00:03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