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강남구, 임신부에 마스크 20매·향균파우치 지급

입력 2020-07-29 13:40:02 수정 2020-07-29 13:40: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강남구는 관내 임신부들에게 덴탈마스크 20매와 마스크를 보관할 수 있는 향균파우치 1개를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구는 앞서 덴탈마스크 4만매와 향균파우치 2000개를 확보했으며, 지난 24일 기준 주민등록상 강남구에 거주 중인 임신부 730명에게 등기우편으로 마스크 20매씩과 항균파우치를 배송했다. 남은 물량은 소진 시까지 배부한다.

강남구보건소에 신규 등록한 임신부는 임신확인서 또는 모자보건수첩 등 증빙서류를 제출하면 지급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강남구보건소 건강관리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구는 지난 3~4월 두 차례에 걸쳐 관내 임신부에게 KF94 마스크 총2만6310매를 1차 1231명, 2차 1186명에게 10매씩 지급한 바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7-29 13:40:02 수정 2020-07-29 13:40:02

#강남구 , #임신부 , #마스크 , #덴탈마스크 , #향균파우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