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경기교육청, 생태숲 미래학교 4곳 운영 추진

입력 2020-09-20 09:00:01 수정 2020-09-20 09: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교육청은 학교 안에 생태 숲을 조성해 휴식과 놀이가 있는 학교환경을 마련하는 '생태숲 미래학교'를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생태숲 미래학교는 내년 5월까지 안성 일죽초교와 이천 설성초교, 김포 고창초교와 부천 송내고등학교에 추진되며, '학교환경 생태 전환'과 기존 학교 안 녹지를 활용한 '교육과정 생태 전환'으로 나눠 운영될 예정이다.

'학교환경 생태전환 미래학교'는 김포 고창초교와 부천 송내고교가 대상이다. 두 학교는 학교숲, 숲놀이터, 실내녹화, 숲카페, 에코센터 등 학습·휴식·놀이가 공존하는 환경을 내년 5월까지 만든 뒤 생태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학교 숲은 지역사회와 함께 나누는 공간으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교육과정 생태전환 미래학교'는 안성 일죽초와 이천 설성초교가 추진한다. 이들 학교는 △교과연계 생태교육과정 △마을기반 생태 전환교육 △생태 전환교육을 위한 학부모 역량 강화 교육 등 환경문제 이해와 해결 방법을 찾아가는 교육과정을 올해 3월부터 추진하고 있다.

황윤규 도교육청 미래교육정책과장은 "생태숲 미래학교는 학생들에게 인간과 자연이 더불어 살아가는 능력과 환경의식을 키우고 행동을 변화시키는 생태시민 육성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9-20 09:00:01 수정 2020-09-20 09:00:01

#경기교육청 , #생태숲 미래학교 , #학교환경 생태전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