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정주리 남편' 실검 왜? 남긴 피자 사진 때문에...

입력 2020-09-22 09:48:16 수정 2020-09-23 09:10: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정주리 남편'이 실시간 검색어에 올라 누리꾼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21일 정주리는 자신의 SNS에 남편과 카톡으로 나눈 대화 사진을 올렸다.

당시 대화창에는 집에 있던 남편 정주리를 위해 남겨둔 치킨과 피자 사진이 공개됐다.

정주리는 해당 사진에 대해 “피자랑 치킨 남겨놨다 해서 먹긴 먹겠는데, 치즈토핑 어디감? 집에 쥐 키움? 치킨은 더 발라 먹어? 카톡 안봤으면 그냥 쓰레기통으로 직진할 뻔”이라는 글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피자 2조각과 먹다만 치킨, 가위와 휴지 등이 피자 박스 안에 담겨 있었다.

이를 본 일부 누리꾼들이 정주리의 남편을 비난했고 실시간 검색어에까지 오르자 정주리는 해당 게시물을 삭제하고 해명했다.



정주리는 남편과 푸짐하게 차려진 대게를 먹는 사진을 공개하면서 "남편이 다음날 대게 사준 거 올릴걸. 워워"라는 글을 올렸다.

한편, 정주리는 2015년 결혼해 아들 셋을 키우고 있다.

(사진= 정주리 SNS)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9-22 09:48:16 수정 2020-09-23 09:10:15

#정주리 , #남편 , #정주리 남편 , #인스타그램 , #실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