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울산서 부부 코로나19 확진…부산 오피스텔 관련

입력 2020-09-22 14:52:01 수정 2020-09-22 14:52: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울산 남구에 거주하는 부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

22일 울산시는 59세 여성(울산144번)과 남편인 65세 남성(울산145번)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아내는 '울산 125'번 확진자와 함께 지난달 27일 부동산개발업 관련 개업식이 열렸던 부산 연제구 샤이나오피스텔을 방문한 뒤 '부산 312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전해진다.

시는 확진자들의 자세한 이동 경로 등을 역학조사 중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9-22 14:52:01 수정 2020-09-22 14:52:01

#오피스텔 , #코로나 , #울산 , #부부 , #부산 오피스텔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울산 남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