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개학 첫날 아파트 8층서 남중생 투신..."학교 가기 싫어"

입력 2021-03-03 10:37:26 수정 2021-03-03 10:37:2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중학교 2학년 남학생이 '학교 가기 싫다'며 자신이 사는 아파트 8층에서 뛰어내려 학교폭력 가능성이 제기됐다.

2일 오전 8시 5분경 광주 북구의 한 아파트에서 중학생 A(13)군이 자신이 거주하는 아파트 8층 베란다에서 뛰어내렸다.

A군은 투신 직후 1층에 심어진 나무에 걸쳤다가 화단으로 떨어졌고, 골절상과 턱, 이마가 찢어졌다.

A군은 병원에서 "학교가 가기가 죽기보다 싫어 투신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진다.

학교 측은 위기관리위원회를 열고 학교폭력 연관 가능성을 따져보고 있다. 경찰도 이와 관련해 수사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3-03 10:37:26 수정 2021-03-03 10:37:26

#아파트 , #남중생 , #개학 , #투신 , #학교 , #학교폭력 연관 , #학교 폭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