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아이들 태운" 승용차 유리 깨고 달아난 오토바이

입력 2021-03-04 10:37:32 수정 2021-03-04 10:37:3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토바이 운전자가 아이들이 타고 있던 승용차에 벽돌을 던지고 달아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3일 오후 7시 17분 경 강남구 대치동 한티역사거리 인근 2차선 도로에서 오토바이 운전자가 자신을 앞에 있던 승용차 뒷유리에 벽돌을 던져 유리창을 깨트리고 도주했다.

피해를 입은 승용차 운전자 A씨는 "신호대기 중 '퍽' 소리가 났다"며 "뒷유리가 깨져있었고 뒷자리에 있던 아이들은 놀라서 울었다"며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A씨는 "사건이 일어나기 바로 전, 우회전 중 오토바이 한대가 앞으로 끼어들어 경적을 울렸다"며 "이 오토바이 운전자가 근처 공사장에서 벽돌을 주워 들고 쫓아온 것" 이라고 추측했다.

신고를 접수한 서울 수서경찰서 관계자는 "CCTV를 분석하는 등 오토바이 운전자를 신속히 추적해 검거하겠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3-04 10:37:32 수정 2021-03-04 10:37:32

#오토바이 , #운전자 , #CCTV , #벽돌 , #사건사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