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출산

Pregnancy & birth

오는 6월 인천형 산후조리원 개원

입력 2021-03-09 09:28:57 수정 2021-03-09 09:28:5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천형 산후조리원 5곳이 6월에 개원한다.

오는 16일까지 지역 내 민간 산후조리원 28곳을 대상으로 신청을 받을 예정이며, 이후 심의위원회 평가를 거쳐 인천형 산후조리원 5곳을 선정해 6월부터 운영에 들어간다.

인천형 산후조리원에 선정되면 감염 예방과 안전 관리 장비 확충에 사용할 수 있는 비용을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정된 뒤 3년 동안 자격을 유지할 수 있고, 시는 내년까지 10개의 인천형 산후조리원을 확대할 계획임을 밝혔다.

조진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민간 산후조리원에 공공성을 강화한 인천형 산후조리원은 전국 최초로 시행하는 사업"이라며 "다양한 출산 지원 정책으로 아이 낳기 좋은 인천을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03-09 09:28:57 수정 2021-03-09 09:28:57

#인천형산후조리원 , #산후조리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