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나홀로 집에' 맥컬리 컬킨, 40세에 득남

입력 2021-04-14 09:17:02 수정 2021-04-14 09:17:0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트위터 캡처



영화 '나 홀로 집에' 시리즈에서 활약했던 헐리우드 배우 맥컬리 컬킨이 40세에 아빠가 됐다.

13일(현지시간) 미국 매체에 따르면 컬킨과 그의 여자친구인 여배우 브렌다 송 사이에서 최근 아들이 태어났다.

두 사람은 모두 헐리우드 아역배우 출신으로, 두 사람은 2017년 영화 '체인지랜드'에서 처음으로 만나 연인 사이가 됐다.

아이의 이름은 지난 2008년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난 맥컬리 컬킨의 누나 이름을 따 다코타 송컬킨이라고 지었다.

컬킨 측은 “엄마와 아빠, 아기는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다"면서 "컬킨과 송이 무척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4-14 09:17:02 수정 2021-04-14 09:17:02

#맥컬리 , #득남 , #아역배우 출신 , #맥컬리 컬킨 , #나 홀로 집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