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인천 무의대교서 40대 여성 바다로 투신해 사망

입력 2021-04-15 11:00:01 수정 2021-04-15 11: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인천 무의대교에서 남편과 차를 타고 가던 여성이 바다로 뛰어들어 사망했다.

15일 인천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44분께 인천시 중구 무의대교에서 A(43)씨가 바다에 빠졌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당시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A씨는 심폐소생술을 받으며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119에 신고했던 A씨의 남편은 경찰에 "아내가 화장실에 가고 싶다고 해서 잠시 차를 세웠는데 갑자기 뛰어내렸다"고 진술했다.

해경 관계자는 "폐쇄회로(CC)TV를 분석해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4-15 11:00:01 수정 2021-04-15 11:00:01

#인천 , #여성 , #바다 , #사망 , #인천시 중구 , #무의대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