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용인시, 아동학대 예방 위해 부모 교육 진행

입력 2021-04-21 14:02:44 수정 2021-04-21 17:46: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용인시가 '아동학대 예방 및 인식개선을 위한 부모교육'을 실시한다.

아동학대 근절을 위한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오는 9월까지 진행되는 이번 교육은 자녀가 부모의 소유가 아닌 하나의 인격체로 존중 받는 것을 목표로 한다. 또한 정서적·신체적 보살핌이 아이들의 바른 성장에 자양분이 된다는 점을 인식시키기 위해 마련했다.

교육은 관내 817개소 어린이집, 165개소 유치원, 354개소 초·중·고등학교의 학부모들을 대상으로 이뤄지며, ‘아동학대예방 교육 동영상’을 네이버 밴드, 학교알리미 등을 통해 전송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해당 동영상에는 아동학대 관련 법령, 아동학대 주요사례 및 유형, 아동학대 발견시 신고방법 등이 담겨 있다. 제작은 아동권리보장원이 맡았다.

또한 오는 9월까지 영유아 부모를 대상으로 온라인 화상회의 앱인 줌(ZOOM)을 이용한 교육도 운영한다.

'아동학대예방 및 좋은 부모가 되는 법'을 주제로 18회 진행되며, 1회당 30명씩 총 540명이 참여할 수 있다. 신청은 용인시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아동들이 독립된 인격체로 존중받고 보호받기 위해서는 더욱 세심한 관심과 보살핌이 필요하다"면서 "아동학대 없는 아동친화도시 용인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04-21 14:02:44 수정 2021-04-21 17:46:08

#부모교육 , #아동학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