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심진화의 다이어트 역사..."결혼할 때 46kg, 찌고 빼고 반복"

입력 2021-04-28 09:53:27 수정 2021-04-28 09:53:2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제공= KBS2



심진화가 다이어트의 스트레스를 고백했다.

27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김원효 심진화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심진화는 ”결혼식 당시 46kg였는데 그게 (김원효의) 첫 부인이었고, 그 후 바로 28kg가 쪘다가 다시 22kg로 뺀 뒤 지금은 또 20kg가 쪘다“며 ”지금까지 총 네 번째 부인이 왔다 갔고, 현재 남편은 다섯 번째 부인을 기다리고 있다“고 장난스럽게 말했다.

신혼 초에 있었던 에피소드도 들려줬다. 심진화는 ”당시 원효 씨가 내가 아침 차리는 것이 힘들까 봐 ‘힘들게 또 하지 말고 어제 남긴 음식 먹자’고 자주 말했는데, 이미 내가 다 먹어버려 남은 게 없었던 적이 많았다“고 고백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김원효는 아내 심진화 대해 "(심진화가) 결혼 후 살이 많이 쪘다. 28kg가 쪘다. 살찌는 거 괜찮냐고 물어보길래 '살찌는 건 상관없다. 마음에만 살찌지 말라고 했다"고 사랑꾼의 면모를 보여줬다.

그러자 심진화는 "제가 제 몸을 봐도 심각했는데 (김원효가) 몸매가 환상적이라고 하더라"며 고마워했고 송은이는 "김원효가 크게 사고 친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4-28 09:53:27 수정 2021-04-28 09:53:27

#심진화 , #김원효 심진화 , #김원효 , #다이어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