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서효림, 남편의 서프라이즈 꽃 선물에 "조이는 좋겠다"

입력 2021-05-06 10:15:01 수정 2021-05-06 10:17:4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서효림(36)이 어린이날 기념 꽃 선물을 공개했다.

서효림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로맨틱한 아빠의 서프라이즈 어린이날 선물. 조이는 좋겠다"라며 화사한 꽃바구니와 딸 조이의 사진을 게재했다.

꽃바구니에는 "축 어린이날, 335일 정조이 양"이라는 글귀가 새겨져 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아이를 핑계로 엄마한테 해준 선물","조이는 정말 좋겠네"."사실은 엄마가 더 좋은 어린이날 선물"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한편, 서효림은 2019년 배우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씨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사진= 서효림 인스타그램)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5-06 10:15:01 수정 2021-05-06 10:17:46

#서효림 , #남편 , #선물 , #어린이날 선물 , #배우 서효림 , #김수미 며느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