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서울 은평·서대문 교회서 30명 확진

입력 2021-05-07 14:00:01 수정 2021-05-07 14: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은평구와 서대문구 교회에서 코로나19 집단 감염이 잇따라 발생했다.

7일 서울시에 따르면 은평구의 한 교회에서 지난 1일 교인 1명이 확진됐다. 그 이후 지금까지 교인과 가족, 지인 등 18명이 추가 확진자로 분류됐다.

서울시 역학조사 결과 지난 2일 교인들이 예배를 마친 뒤 신체 활동을 하고 도시락을 함께 먹은 것으로 확인됐다.

서대문구의 한 교회에서도 지난 2일 교인 1명이 확진된 뒤 교인을 비롯해 가족, 지인 전파로 10명이 추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역학조사 결과 해당 시설에서는 예배 전 환기가 잘 되지 않는 공간에서 교인들이 찬송가를 함께 부르거나 예배 종료 후 소모임을 했다.

시는 해당 종교시설 2곳에 대해 모두 시설 폐쇄와 집합 금지 명령을 내릴 방침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5-07 14:00:01 수정 2021-05-07 14:00:01

#서대문 , #은평 , #교회 , #확진 , #서울 은평구 , #교회 코로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