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보아 친오빠 권순욱, 말기암 투병 고백..."어떻게 이런 일이"

입력 2021-05-11 10:29:03 수정 2021-05-11 10:29:0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가수 보아의 친오빠이자 뮤직비디오 감독인 권순욱이 복막암 말기 상태로 현재 투병 중임을 고백했다.

권순욱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서 “현재 의학적으로는 시간이 그리 많이 남지 않았다고 합니다. 복막에 암이 생겼고 전이에 의한 4기암”이라고 말했다.

그는 “복막염으로 고생하던 작년 12월 말쯤 몸 안의 스텐트가 장을 뚫고 나오면서 장천공이 생겼고 말할 수 없는 고통을 동반한 응급수술을 했습니다.헌데 예후가 좋지 않은 지 현재 기대여명을 2-3개월 정도로 병원마다 이야기하네요”라고 밝혔다.

이어 “어떻게 내게 이런 일이 생길 수 있는지, 왜 나에게 이런 꿈에서나 볼법한 일이 나타난 건지 믿을 수가 없지만 잠에서 깨어나면 언제나 늘 현실이네요”라며 “장폐색으로 인하여 식사를 못한 지 2달이 넘어 몸무게는 36kg까지 떨어졌고, 몸에 물은 한 방울도 흡수되지 않아 갈증과 괴로움은 말로 표현이 안되며 수액을 꽂은 채로 움직여야 해서 거동도 매우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권순욱은 “한창 신나게 일해도 모자랄 나이에 불과 몇 달 전까지 멀쩡했던 나에게 젊은 나이의 암은 정말 확장 속도가 굉장히 무서울 정도로 빠르다는 걸 다시 한 번 깨닫게 되었습니다. 모두들 건강관리 잘 하셔서 이런 고통을 경험하지 않기를 꼭 기원합니다”라며 글을 마쳤다.

이 글에 동생 보아는 "오빠야 사랑해! 우리 이겨낼 수 있어!! 내가 꼭 라면 끓여줄거야 그거 같이 먹어야해!!! 오빠는 정말 강인한 사람이란 생각이 들어! 내 눈에 가장 멋지고 강한 사람.. 매일매일 힘내줘서 고마워”라는 댓글을 남겼다.

한편, 권순욱은 2005년 팝핀현준의 '사자후'를 시작으로 다수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했으며,
백지영과 로이킴 등 여러 가수의 작품을 맡았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5-11 10:29:03 수정 2021-05-11 10:29:03

#권순욱 , #말기암 , #투병 , #말기암 투병 , #보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