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

Infant care

전주시, 출생축하금 대폭 확대…'셋째는 매 월 10만원씩 더'

입력 2021-07-30 13:29:54 수정 2021-07-30 13:30: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전북 전주시가 출산 가정에 제공하는 혜택을 대폭 늘릴 예정이다.

시는 다음 달 13일부터 출생축하금을 높여 지급한다고 30일 밝혔다. 각 가정의 양육 부담을 덜어주고 출산 친화 분위기를 장려하고자 마련한 방안이다.

이에 따라 첫째 아이를 출산한 가정이 받는 축하금은 기존 10만원에서 30만원으로 늘어난다.

또 둘째와 셋째 축하금은 기존 30만원에서 50만원, 100만원으로 각각 인상됐다.

특별히 셋째 아이를 낳은 가정에는 매 월 10만원씩 1년 간 120만원의 양육비가 추가 지급된다.

자녀가 있는 가정은 시설 이용 혜택도 받을 수 있다.

둘 이상의 다자녀 가정은 전주동물원과 생태박물관, 경기전 입장료를 내지 않아도 된다. 또 공영·부설주차장과 체육시설 등을 절반 가격에 이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상하수도 사용료 감면 등 다양한 세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조현숙 시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지원책이 양육 부담으로 출산을 꺼리는 가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출산 장려정책을 입안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7-30 13:29:54 수정 2021-07-30 13:30:05

#전주시 , #출생축하금 , #혜택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