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최근 입국한 주한미군 장병·가족 등 20명 확진

입력 2021-08-05 10:01:00 수정 2021-08-05 10:0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주한미군 사령부는 최근 한국에 온 주한미군 장병과 가족 등 20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달 18일부터 2일 사이 인천국제공항이나 오산 미 공군기지로 입국했다. 12명은 도착 직후 진단검사에서 확진됐고, 4명은 격리 기간 2차 검사에서, 나머지 4명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각각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평택 험프리스 기지와 오산 공군 기지에 있는 코로나19 시설로 이송됐다.

이로써 주한미군 관련 누적 확진자는 1천159명으로 늘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8-05 10:01:00 수정 2021-08-05 10:01:00

#주한미군 , #장병 , #주한미군 사령부 , #코로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