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아프간 홀로 탈출한 3세 아이, 캐나다서 아빠 만나

입력 2021-09-16 10:29:15 수정 2021-09-16 10:29:1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로이터연합뉴스)



이슬람 무장단체 탈레반이 재장악한 아프가니스탄을 홀로 탈출한 3세 소년이 캐나다에서 아빠와 극적으로 상봉했다.

15일(현지시간) 캐나다 글로브앤드메일에 따르면 지난달 말 홀로 아프간 수도 카불을 탈출했던 알리(가명·3)는 지난 13일 아빠가 사는 캐나다 토론토에 도착했다.

알리는 지난달 26일 아프간 수도 카불 공항 외곽에서 자살폭탄 테러가 발생했을 당시 살아남았지만, 함께 있었던 엄마와 다른 형제 4명과는 헤어져야했다.

이후 알리는 한 10대 아프간 소년의 도움으로 현장을 대피한 뒤, 카타르행 항공기에 오를 수 있었다.

알리는 카타르에 도착한 후 2주간 보육원에서 생활했고 이후 유엔국제이주기구 관계자와 함께 캐나다로 향했다.

공항에서 3살 아들과 상봉한 아버지는 “2주 동안 잠을 자지 못했다”면서 아들과의 만남을 감격스러워했다.

아프간 현지에 남아있는 알리 가족들도 무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은 알리처럼 보호자 없이 홀로 카타르, 독일 등에 있는 난민 수용기지로 대피한 미성년자가 300명가량에 이를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9-16 10:29:15 수정 2021-09-16 10:29:15

#아프간 , #캐나다 , #탈출 , #아이 , #아빠 , #캐나다 토론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