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파산신고 한 40대 자영업자, 실종 3개월만에 숨진 채 발견

입력 2021-09-19 15:24:54 수정 2021-09-19 15:24:5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업실패로 파산 신고를 하고 가출한 40대 자영업자가 세달 만에 전남 무안의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순천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7분쯤 순천 한 야산 중턱에서 A씨(48)의 사체가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6월 13일 오후 5시 50분께 가족에게 "떠나고 싶다"는 말을 한 후 집을 나갔고 이후 연락이 두절됐다. A씨는 사업실패로 최근 파산 신고를 해 심적으로 많이 힘들어했던 것으로 조사됐다.

A씨 행방을 찾지 못하던 중 전날 순천 야산 인근의 마을 이장이 "야산 근처에 보름째 차가 세워져 있고, 키가 꽂혀있다"며 신고를 하며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09-19 15:24:54 수정 2021-09-19 15:24:54

#파산신고 , #자영업자 , #실종 , #파산 신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