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식약처, "복숭아·대파 등 잔류농약 초과"…4건 폐기 조치

입력 2021-09-28 10:53:50 수정 2021-09-28 10:53:5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소비자들이 자주 찾는 '농산물 직매장' 67곳을 대상으로 한 농산물 검사에서 잔류 농약 초과검출 4건이 발견됐다고 28일 밝혔다.

주요 농산물 303건을 수거해 검사한 결과했으며, 이 중 대파, 복숭아, 얼갈이배추, 쪽파 등 4개 품목에서 기준에 부적합한 잔류농약이 검출됐다.

식약처는 해당 농산물을 압류해 폐기했으며 생산자를 대상으로 고발 등 조치했다.

압류된 4건의 농산물에서는 허용치의 2.4배~22.0배에 달하는 높은 살충제 성분의 잔류농약이 확인됐다.

이번 검사는 농산물 직매장의 안전관리를 위해 양파, 콩나물, 상추 등 주요 농산물, 그리고 부적합 빈도가 비교적 높은 쑥갓, 깻잎, 시금치 등 주요 농산물을 대상으로 지난 7월 29일부터 이달 10일까지 실시됐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09-28 10:53:50 수정 2021-09-28 10:53:50

#복숭아 , #대파 , #잔류농약 , #식약처 , #농산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