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소아 중증응급환자 위한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 3개소 추가 선정

입력 2021-10-20 11:08:12 수정 2021-10-20 11:08:1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가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로 연세대학교의과대학세브란스병원(서울), 칠곡경북대학교병원(대구), 양산부산대학교병원(경남) 이상 3개 의료기관을 추가 선정했다.

복지부는 지난 2016년부터 소아응급진료의 특수성을 고려한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 지원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에는 성인 응급실과 별도로 소아 전담응급실이 운영되며, 소아를 위한 연령별 의료장비를 갖추고 소아응급 전담의사가 상주하며 진료하고 있다.

현재 전국에는 5개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가 운영되고 있으며, 소아전문응급의료 기반 확대를 위해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가 지정되지 않은 대구, 경남 권역에 2개소, 소아인구 수가 많은 서울지역에 1개소를 추가 선정했다.

추가로 선정된 기관은 시설・인력 등 지정기준을 갖춘 후 최종 현장평가를 거쳐 운영할 예정이며 내년에 개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복지부는 소아응급환자 전문진료체계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해 소아전문응급의료센터를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0-20 11:08:12 수정 2021-10-20 11:08:12

#소아환자 , #소아전문응급의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