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파스타 프랜차이즈 빠레뜨한남 "상권 선점이 중요"

입력 2021-10-20 10:00:07 수정 2021-11-16 11:06: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요식업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으로 인한 팬데믹으로 요식업 시장이타격을 받은 가운데 여전히 줄어들지 않은 확진자 수와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곳들이 많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도 불황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대중적인 요소로 무장하여 지속적인 유지가 가능한 아이템으로 위기를 또 다른 기회로 만들고 있는 브랜드들이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그 중에서도 트렌디한 요소를 더한 파스타와 오므라이스 메뉴로 1개월 만에 10개 체인점 오픈, 최근 인천구월점까지 27호점 오픈을 달성한 파스타 프랜차이즈 빠레뜨한남이 주목을 받고 있다. 특히 빠레뜨한남은 본사의 이익만 추구하기보다 모든 가맹점과의 상생을 도모하는 '매월 선착순 2명' 상권 선점 창업 기회를 제공한다.

업체 관계자는 "빠레뜨한남은 한정된 가맹점만 집중적으로 관리해 확실하게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도울 수 있는 정책을 마련했다"면서 "이러한 정책 덕분에 전 지점 월평균 1억 원이라는 높은 성과를 달성하며 20대~40대 청년부터 은퇴자들에게서도 안전한 프랜차이즈 창업 브랜드로 호평받으며 성장하고 있는 중"이라고 덧붙였다.


키즈맘 뉴스룸 kizmom@kizmom.com
입력 2021-10-20 10:00:07 수정 2021-11-16 11:06:48

#파스타 , #빠레뜨한남 , #코로나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