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더현대서울 속옷매장 천장 '와르르'…직원 3명 경상

입력 2021-11-29 13:46:23 수정 2021-11-29 13:46:3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더현대서울의 매장에서 29일 오전 천장 붕괴사고가 일어났다.

소방과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이날 오전 더현대서울 3층에 있는 속옷 매장에서 천장의 일부가 무너졌다는 신고가 들어와 오전 11시 14분께 소방대원들이 출동했다.

이 사고로 천장 합판 조각을 맞은 직원 3명이 경상을 입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매장 천장의 석고보드가 탈락해 떨어지면서 발생한 사고"라면서 "안내 방송을 했고 안전에는 이상이 없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소방과 백화점은 이번 사고의 과정과 원인 등을 파악하고 있다.

더현대서울은 올해 2월26일에 여의도 개장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1-11-29 13:46:23 수정 2021-11-29 13:46:35

#더현대서울 , #천장 , #여의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