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美 코로나19 신규 확진 22%가 어린이

입력 2021-12-07 11:43:48 수정 2021-12-07 11:43: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미국에서 코로나19 어린이 확진자가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6일(현지시간) CNN방송에 따르면 미국소아과학회(AAP)는 지난 2일(현지시간) 기준 최근 한주간 어린이 코로나19 확진자가 전체 확진자의 22%가 넘는 것으로 집계됐다.

이 기간 어린이 확진자는 총 13만3천22명으로 1주일 전보다 약 2천 명 더 많았고 17주 연속으로 한주간 어린이 확진자가 10만 명 안팎을 유지했다.

AAP는 어린이 확진자가 여전히 "극도로 많다"고 간주된다고 설명했다.

미국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어린이는 9월 초이후 지금까지 거의 200만명에 달한다.

어린이는 성인과 견줘 코로나19가 중증으로 발전해 병원에 입원할 가능성이 작지만, 코로나19 입원 환자를 연령별로 보고하는 주의 통계를 보면 어린이 환자는 1.7∼4.0%를 차지하고 있다.

또 소수지만 어린이 사망자도 나오고 있다. AAP에 따르면 팬데믹 시작 뒤 지금까지 미국에선 974명의 어린이가 코로나19에 감염돼 숨졌다.

미국에서는 지난달 3일 5∼11세에게도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됐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12-07 11:43:48 수정 2021-12-07 11:43:48

#코로나 , #어린이 , #어린이 확진자 , #어린이 환자 , #어린이 사망자 , #미국 코로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