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어린이집 만 3세 반에서 집단 괴롭힘..."에워싸고 때려"

입력 2021-12-07 17:31:22 수정 2021-12-07 17:31: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어린이집에 다니는 만 3세반 아이들이 한 아이를 집단 폭행한 사실이 알려졌다.

7일 MBC 보도에 따르면 충북의 한 어린이집 만 3세 반에서 교사가 자리를 비운 사이 한 아이가 다른 친구들한테 괴롭힘을 당했다.

CCTV영상을 보면 교사가 자리를 비우자 아이들이 한 아이를 에워싸는 모습이 담겼다. 아이들은 한 명의 아이를 때리고, 이를 본 다른 아이들도 하나 둘 씩 합세해 아이 위에 올라타고 넘어뜨리는 등 폭력을 가했다.

아이들이 떠나자 피해 아동은 울음을 터뜨렸다.

피해 아동의 부모는 아이를 씻기다 목과 코 부위엥서 상처를 발견했고 CCTV 영상 열람을 요청해 폭행 사실을 알아냈다.

CCTV 확인 결과 앞서 비슷한 일이 한 차례 더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아이가 괴롭힘을 당하는 동안 담임교사는 현장에 없었다.

어린이집 원장은 “교사가 보이지 않는 공간에서 그런 행동을 보인다는 것은 제가 알고 있었던 그 또래 아이들의 행동과는 다르다”며 “아이들의 놀이 과정에서 벌어진 일”이라고 주장했다.

현재 피해 아동은 불안 증세를 보여 해당 어린이집을 그만 둔 상태다.

경찰은 추가 피해를 조사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1-12-07 17:31:22 수정 2021-12-07 17:31:22

#어린이집 , #어린이집 원장 , #괴롭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