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헬로트로트’ 장혜리VS유에스더, 눈물 가득 파트 전쟁 "반주 대신 노래하고파"

입력 2021-12-08 16:06:52 수정 2021-12-08 16:06:5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MBN ‘헬로트로트’가 지난 7일 화려한 본선 라운드 무대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이날 참가자들은 단체곡 ‘팡파르’로 포문을 열었다. 밝고 경쾌한 멜로디 속 참가자들의 의지와 다짐을 표현한 가사, 그리고 퍼포먼스는 대중의 눈과 귀를 단숨에 홀렸다.

심사위원단에는 작곡가 정풍송, 부활의 김태원, 국민 코러스 김현아, 작곡가 알고보니 혼수상태, 작사가 이건우가 국내 심사위원으로 참석, 이외에도 대만, 일본 등 해외 유명 프로듀서들이 함께했다.

랜선으로 실시간 현장을 보며 심사에 참여한 해외 프로듀서들의 등장은 이제껏 다른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볼 수 없었던 투명한 신뢰감을 주는 것은 물론, 이들이 바라보는 K-트로트는 어떨지 기대가 모였다.

첫 번째 순서로 무대에 오른 김수희 팀은 ‘가족’을 콘셉트로 준비, 음악을 통해 세대 간의 화합을 보여줬다. K-트로트의 역사를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무대를 준비한 김수희 팀은 연습 내내 작은 디테일 하나도 놓치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김수희 팀은 ‘눈물 젖은 두만강’을 시작으로 ‘타향살이+알뜰한 당신’, ‘정열의 꽃’, ‘부모’, ‘이차선 다리’, ‘옆집 누나+옆집 오빠’, ‘불장난+불놀이야’, ‘남행열차’ 총 8팀으로 나눴고, 그중 ‘이차선 다리’ 팀의 유에스더와 장혜리의 파트 경쟁은 시청자들을 긴장하게 만들었다.

노래 없이 반주만 맡은 유에스더에게 “유에스더의 원음이 불안해 나까지 흔들릴 거 같다. 경쟁에서 내가 살아야 하니까”라고 고백한 장혜리를 중재하기 위해 강유빈이 나섰고, ‘이차선 다리’ 팀은 진솔한 대화를 통해 서로의 진심을 확인, 눈물을 보여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울렸다.

본격적인 무대에서 김수희 팀은 팀원들 간의 완벽 시너지는 물론, 전 세대가 함께 어우러져 놀 수 있는 무대를 완성했다. 이를 본 김수희는 결국 눈물을 흘리며 “끝까지 나를 믿고 신뢰해줘서 너무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전했고, “음악의 역사를 보는 듯한 무대”라는 심사위원들의 호평 속에 8920점이라는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이어 등장한 설운도 팀은 오디션 역사상 처음으로 K-트로트 뮤지컬을 준비했다. ‘아가씨와 건달들’을 각색한 무대로 연습 때부터 참가자들은 적극적으로 아이디어를 뽐냈고, 레트로풍 무대를 향한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지금길’부터 설운도의 ‘춘자야’, ‘커피 한 잔’, ‘꽃밭에서’, ‘월남에서 돌아온 김상사’, 마지막 ‘여행을 떠나요’까지 노래는 물론, 정확한 발성과 대사, 표정 연기까지 선사한 설운도 팀은 12분의 무대로 깊은 여운을 남겼고, 모두의 박수를 이끌어냈다.

모두가 하나 되어 몰입할 수 있었던 설운도 팀의 무대에 알고보니 혼수상태는 “각자의 목소리 하나하나가 보석 같았다. 합쳐지니 반짝반짝 빛났던 무대였다”라며 극찬을 보냈고, “심사를 한 게 아니고 뮤지컬 감상을 했다. 가창력, 연기 모두 좋았다”라는 정풍송의 칭찬과 함께 설운도 팀은 9260점을 획득, 340점 차이로 김수희 팀을 제치고 1위에 올라섰다.

마지막으로 인순이 팀은 ‘청춘’을 테마로 무대를 꾸몄다. 단체곡 ‘팡파르’의 메인 팀 선정에서 꼴찌를 기록한 인순이 팀은 본격 연습에 앞서 리더 선발전을 개최, 각양각색 대결을 통해 김현민이 리더로 선정됐다.

계속되는 연습에도 정돈되지 않는 무대에 인순이는 “언제까지 이렇게 할 거야? 정신 차려봐. 이건 아니야, 얘들아 왜 정신을 놓고 있어”라며 답답한 마음을 표출했다.

프로 서포터즈 조장혁의 1:1 코치까지 이어진 후 인순이 팀은 본 무대에서 몰라보게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애수의 소야곡’으로 포문을 연 인순이 팀은 ‘빨간 구두 아가씨’, ‘땡벌’, ‘불타오르네’, ‘그래도 이제는’, ‘슈퍼스타’를 선곡해 폭발적인 가창력과 무대 흡입력을 선사했다.

특히 화려한 난타쇼에 이어 판소리와 랩 배틀을 선보였고,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판소리와 랩의 화합에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고퀄리티 무대와 시원한 고음으로 완벽한 엔딩을 보여준 인순이 팀이 과연 현재 1위인 설운도 팀을 제치고 1위에 오를 수 있을지, 결과는 14일 오후 9시 40분 MBN ‘헬로트로트’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 : MBN '헬로트로트' 방송화면 캡처

키즈맘 뉴스룸 kizmom@kizmom.com
입력 2021-12-08 16:06:52 수정 2021-12-08 16:06:52

#헬로트로트 , #장혜리 , #유에스더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