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마스크 가드 덧대면 방역효과 저하

입력 2021-12-28 13:21:08 수정 2021-12-28 13:21:0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으로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되면서 장시간 착용과 관리를 용이하게 하는 다양한 종류의 마스크용 액세서리가 유통되고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과 유의동 국민의힘 의원이 공동으로 온라인에 유통 중인 마스크용 액세서리 30개 제품의 안전성을 검증했다. 그 결과 일부 마스크 가드 제품은 보건용 마스크 성능을 떨어뜨릴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용 마스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보건용 마스크 기준규격에 대한 가이드라인’에 따라 외부에서 유입되는 이물질에 대한 차단 효과를 검증하고 품목별 허가를 받아야 한다.

이번에 조사한 마스크 가드 10개 제품을 보건용 마스크(KF94) 안쪽에 덧대어 착용시킨 후 안면부 누설률을 시험한 결과, 8개 제품은 보건용 마스크의 유해물질 차단 효과를 떨어뜨리는 것으로 확인됐다.

6개 제품은 마스크(KF94)에 덧대어 착용 시 안면부 누설률이 보건용 마스크 기준규격에 미달했고, 2개 제품은 턱과 코 부위에 이격이 크게 발생해 시험 자체가 불가했다.

조사대상 마스크용 귀 보호대 10개 중 1개 제품의 금속단추에서 가정용 섬유제품 안전기준을 초과하는 니켈이 검출됐고, 다른 1개 제품의 인조가죽 끈에서는 준용한 합성수지제품 안전기준을 초과하는 프탈레이트계 가소제가 검출됐다.

마스크용 액세서리의 경우 인체에 장시간 접촉하는 제품임에도 재질별 관리기준이 달라 안전사각지대에 놓여있어 안전기준 마련이 시급한 것이다.

마스크 안쪽에 덧대어 마스크 가드를 착용할 경우 턱이나 코 주변에 틈이 발생해 미세먼지와 바이러스 등의 이물질이 유입될 수 있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적절한 크기의 마스크와 마스크 가드를 선택하여 착용할 것을 권장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1-12-28 13:21:08 수정 2021-12-28 13:21:08

#마스크 , #방역효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