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SNL, '7시간 통화'·'형수님이신가?' 등 대선 풍자로 인기 ↑

입력 2022-01-24 13:12:48 수정 2022-01-24 13:14:5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 SNL코리아 시즌2 하이라이트 영상. 유튜브 캡쳐



쿠팡플레이 오리지널 'SNS 코리아 시즌2'에 또 한번 대선 후보 패러디가 등장해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23일 SNL코리아 시즌2 영상에 등장한 배우들은 각각 대선 후보 3명(윤석열·이재명·안철수)과 그들의 아내로 각각 분장해 이야기를 나눴다.

안철수 후보로 분장한 정상훈은 특유의 말투와 제스처를 따라하며 '저도 이야기에 끼고 싶습니다', '왜 저는 안끼워줍니까' 라고 말하며 웃음을 유발했다.

또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의 아내 김건희로 분장한 주현영은 능청스럽게 통화하며 '우리 동생 잘 지냈어요?', '잘하면 확실하게 챙겨줄게. 잘 하면 연봉 1억도 칠 수 있지' 라며 최근 논란이 됐던 김건희씨의 통화 음성과 유사한 말투를 따라해 시청자들의 감탄을 불러일으켰다.

이를 지켜보던 김민교는 윤석열 후보의 고갯짓과 말투를 따라하며 '사적인 통화를 뭐 그리 오래 하나'고 말했고, 이어 이재명 후보로 분장한 권혁수는 '그러게요. 그러다가 한 7시간 하시겠어요'라며 묘한 웃음을 지었다. 김건희씨의 7시간 통화 녹음파일 사건을 풍자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어 권혁수가 자신의 휴대전화에 걸려온 전화를 받지 않고 끊어버리자 김민교는 '아니 전화를 왜 또 안받으시고. 그 형님이세요? 아니면 형수님이신가?' 라며 이재명 후보의 형수 욕설 관련 사건을 풍자했다.

SNL 코리아 시즌2 해당 회차의 전 영상은 쿠팡플레이 OTT 공식 사이트에서 유료로 시청할 수 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1-24 13:12:48 수정 2022-01-24 13:14:50

#SNL , #SNL코리아 , #대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