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 "영유아 가정 5가구 모이면 활동비 40만원 지원"

입력 2022-03-02 10:59:10 수정 2022-03-02 10:59: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는 '공동육아 지원사업'을 올해 처음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영유아 부모들의 자조모임을 지원하는이 사업은 맞벌이·핵가족화로 육아 부담이 커진 가정들의 어려움을 덜어주는 것이 목적이다.

만 6세 이하 영유아를 둔 5가구 이상이 참여하는 모임 200개에 활동비 40만원(클린카드)과 육아 관련 서비스를 지원한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자조모임은 각자 자율적으로 운영하면서 지원금을 공동육아 활동(월 1회 이상)에 필요한 간식비, 도서비, 재료비, 프로그램 참가비 등으로 사용할 수 있다.



아울러 시는 이들 모임에 육아 관련 정보와 맞춤형 교육, 심리·양육 전문가의 육아 상담 등도 제공한다. 또 '공동육아방'을 활용해 공간을 제공하고, 공동육아에 필요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발굴해 지원할 예정이다.

시는 이번 사업에 참여할 자조모임을 이달 20일까지 온라인으로 모집한다.

서울시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이메일로 내면 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3-02 10:59:10 수정 2022-03-02 10:59: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