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파란불 무시" 남자아이 칠뻔한 탱크로리에 누리꾼 '분노'

입력 2022-07-06 10:11:30 수정 2022-07-06 10:13: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횡단보도를 건너려는 아이 앞을 당당하게 지나가는 신호위반 탱크로리 차량 영상이 공개돼 엄마들의 분노를 사고 있다.

지난 4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인스타그램에는 지난달 20일 촬영된 것으로 보이는 블랙박스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는 블랙박스 차량이 적색 신호에 맞춰 정지하고 있다. 그런데 맞은 편에서 오고 있던 탱크로리(용기적재차) 차량은 신호를 무시한 채 빠르게 지나갔다.

이때 한 남자아이가 횡단보도를 건너기 위해 파란불을 보자마자 뛰어나갔고, 탱크로리는 멈추지 않았다. 깜짝 놀란 아이가 급하게 멈춰 섰고, 다행히 사고로 이어지지 않았지만 아이는 놀란 기색이 역력했다.

이후 블랙박스 차량 우측에서 튀어나온 오토바이 역시 신호와 횡단보도를 완전히 무시하고 빠르게 지나갔다.

영상을 공개한 차주 A씨는 "탱크로리 기사님, 운전 그렇게 하지 마세요"라고 분노의 글을 남겼다.

이어 "제가 웬만하면 시답지 않은 거로 동영상 안 올리는데 노란불 이미 들어와서 충분히 멈출 수 있는 상황인데 뭐가 그렇게 급하다고 가냐"며 "차량 신호가 적색으로 바뀐 건 한참 전이다. 진짜 아이가 차에 치이는 줄 알고 깜짝 놀랐다"고 했다.

그러면서 "신고하고 싶지만, 번호판도 안 보인다. 이 영상 보면 다음부터 그렇게 운전하지 마라. 사고 한순간인 거 잘 아시지 않냐"고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끝으로 A씨는 "이런 탱크로리 같은 운전자 때문에 아이들에게 보행자 신호 파란불일 때에도 차 오는지 보라고 교육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누리꾼들은 분통을 터뜨렸다. "회사 로고도 보이고 등록된 차량 같은데 신고 안 되냐", "그 와중에 오토바이까지 총체적 난국", "아이 진짜 놀랐겠다", "운전자 면허 취소시켜야 하는 거 아니냐", "욕도 아깝다"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한편 이 블랙박스 영상에는 레이 차량도 유턴 구역에서 갑자기 빠져나와 자회전하는 모습이 담겨 누리꾼들이 "황당하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7-06 10:11:30 수정 2022-07-06 10:13:36

#탱크로리 , #횡단보도 , #신호 , #보배드림 , #블랙박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