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맛이 이상하다" 어린이 인기 음료 '스누피우유'에 무슨 일이?

입력 2022-07-06 13:39:21 수정 2022-07-06 13:46: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편의점 GS25의 자체브랜드(PB) 상품으로 출시된 '스누피 우유'가 제품 맛 이상으로 판매가 중지됐다.

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GS25는 지난 1일 스누피 우유 바나나맛 제품의 맛이 이상하다는 불만사항을 접수하고 해당 제품의 판매를 중단했다.

이어 4일에는 스누피 우유 딸기맛, 커피맛, 초코맛 제품도 판매를 중지했다. 이 과정에서 잔여 재고 2만5천개를 모두 폐기 처리했다.

GS리테일은 전날 홈페이지에 "품질에 대한 고객 클레임이 발생해 즉시 판매 금지 및 발주 중단 조치를 했고, 자발적으로 회수하기로 결정했다"는 안내문을 올렸다.

이어 "정확한 원인 파악을 위해 제조사인 동원F&B에 요청해 제조 공정상 문제가 있었는지 등에 대해 다각도로 확인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제조사 동원F&B는 제조상 결함 등을 조사하고 있으나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내지 못했다.

현재 동원F&B 연구원들이 직접 제조 현장에서 정밀 검사를 하고 있으며 식약처에도 신고해 관련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김주미 키즈맘 기자 mikim@kizmom.com
입력 2022-07-06 13:39:21 수정 2022-07-06 13:46:17

#동원F&B , #우유 , #스누피우유 , #GS25 , #품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