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Life & Culture

안 오른 게 없네…외식값 크게 올라

입력 2022-07-07 11:33:22 수정 2022-07-07 11:33:2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물가 상승으로 인한 여파가 외식 식탁까지 덮쳤다.

통계에 의하면 상반기 자장면과 칼국수, 김밥 등 대중적인 외식 품목 8개의 가격이 모두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7일 한국소비자원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에 따르면 6월 서울 기준으로 대표 외식품목 8개의 평균 가격이 많게는 8% 이상 올랐다.

가격 상승률이 가장 높은 품목은 자장면이었다. 평균 가격이 연초 5769원보다 8.5% 오른 6262원을 기록했다. 칼국수는 7769원에서 8269원으로 6.4% 올랐고 김밥도 6.3% 오른 2946원이었다.

지난 1월 9808원이었던 냉면은 6월 1만269원으로 4.7%가, 삼겹살(200g) 역시 4.7% 올랐다.

통계청에 따르면 6월 외식물가 상승률은 8.0%였다. 이는 1992년 10월 8.8% 이후 29년 8개월 만에 가장 높았다.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6.0%를 기록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2-07-07 11:33:22 수정 2022-07-07 11:33:22

#외식 , #짜장면 , #냉면 , #한국소비자원 , #김밥 , #칼국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