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이 본 뉴스

Popular News

서울시, 오늘도 퇴근길 대중교통 증회

입력 2022-08-09 17:00:01 수정 2022-08-09 17: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연합뉴스



서울시는 9일 서울 전역에 호우경보가 유지됨에 따라 전날부터 시행한 비상수송대책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시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하철, 버스의 출퇴근 시간대 집중 배차 시간을 30분 연장한다.

출근 집중 배차 시간은 오전 7시~9시30분까지, 퇴근 집중 배차 시간은 오후 6시~8시30분까지다. 호우경보가 지속될 경우 해제될 때까지 증회운행을 유지한다.

지하철은 퇴근시간대 5~7호선 8회 및 신림선 2회를 포함, 총 10회 증회 운행한다.

앞서 침수 발생으로 일부 운행이 중단 됐던 9호선도 정상 운행한다. 오후 3시 기준 서울지역 지하철은 1~8호선, 우이신설선, 신림선, 9호선 동작역(무정차통과) 제외 전 구간 정상 운행 중이다.

다만 지하철 막차 연장은 시행하지 않는다. 8일 이후 계속되는 집중 호우로 시설물 안전 점검 및 운행 복구 작업이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기존대로 익일 오전1시까지 운행한다.

또한 비상 상황에 대비해 호선별로 전동차가 즉각 투입될 수 있도록 대기한다.

버스도 전체 차량 모두 출·퇴근 집중배차 시간을 30분 연장한다. 도로 통제로 침수가 발생할 경우 즉각 우회 운행하는 등 노선을 유동적으로 운영하고, 차량이 고장 나면 예비 차량을 투입해 운행에 차질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공공자전거 따릉이는 시민 안전을 위해 대여가 중단됐다. 저지대 하천변 등 침수위험이 높은 대여소는 임시 폐쇄했으며, 자전거 회수 조치도 완료했다.

공영주차장은 정상 운행 중이다. 주차장 침수가 예상될 경우 사전에 출차를 유도하고 운영 중단 시 적극 홍보할 예정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2-08-09 17:00:01 수정 2022-08-09 17:00:01

#대중교통 , #퇴근길 , #서울 , #폭우 , #호우경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